‘절치부심 7년’ 대전, 승격 마지막 무대 올랐다


국민일보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