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박지수+강이슬’ 조합 KB, 우승 1순위


국민일보

Source